YTN

유명 클럽 핼러윈 때 '휴업'...서울시 "특별 방역 조치"

실시간 주요뉴스

전국

유명 클럽 핼러윈 때 '휴업'...서울시 "특별 방역 조치"

2020년 10월 28일 18시 29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서울 도심의 유명 대형 클럽들이 오는 31일 핼러윈 데이를 앞두고 휴업을 속속 결정했습니다.

서울 이태원과 강남, 홍대 등에 있는 일부 유명 클럽들은 공지문을 내고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28일부터 다음 달 3일까지 일제히 휴업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이런 가운데 서울시는 핼러윈 전날과 당일 클럽과 감성주점, 콜라텍 등이 영업을 하지 않도록 대표자들과 협의 중이라고 밝혔습니다.

서울시는 또 이들 업종 업소에 대한 특별 방역조치와 일제점검을 시행하고, 단속에서 방역수칙 위반 업소를 적발하면 다음 날 0시부터 2주간 즉각 집합금지 조치를 내리기로 했습니다.

서울시는 이미 지난 23일부터 용산과 마포, 강남 등의 유흥시설을 경찰청, 식약처와 합동으로 심야 일제점검을 하고 있습니다.

서울시는 아울러 이번 주말에 대규모 놀이시설인 롯데월드 등에도 관람객들이 몰릴 것으로 보고 문화체육관광부·송파구와 함께 방역관리 지도점검을 하기로 했습니다.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