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전북 1명, 신천지 대구교회서 예배..."증상 없지만 자가격리"

실시간 주요뉴스

전북 1명, 신천지 대구교회서 예배..."증상 없지만 자가격리"
전북도는 코로나19 확진자가 집단 발생한 신천지 대구교회 예배에 참석한 전북지역 신도 1명을 일단 자가격리했다고 밝혔습니다.

전주에 사는 20대 후반의 이 여성은 대구 31번째 확진자가 예배를 본 지난 9일 이 교회에서 열린 예배에 참석했다고 스스로 보건 당국에 알려왔습니다.

하지만 이 여성은 31번 확진자와는 밀접 접촉하지 않았고, 현재까지 코로나19 의심 증세가 없다고 전북도는 전했습니다.

전북도는 의심 증세는 없지만 일단 이 여성을 어제부터 자가격리 조치했고, 오는 23일까지 1대 1로 능동감시할 방침입니다.

앞서 전북에서는 지난 18일 0시를 기해 광주 16번 확진자 접촉자가 자가격리에서 최종 해제되면서 코로나19와 관련한 자가격리자가 없는 상태였습니다.

오점곤 [ohjumgon@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