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기적으로 살리려했다" 제주 명상수련원 원장 기소
Posted : 2019-11-12 17:16
제주 명상수련원 50대 남성 사망 사고와 관련해 수련원 원장이 재판에 넘겨졌습니다.

제주지방검찰청은 유기치사와 사체은닉 혐의로 구속된 수련원 원장 H 씨를 기소하고 불구속 송치된 회원 5명에 대해서는 보강 수사를 하고 있습니다.

H 씨 등은 지난 9월 1일 저녁 제주시의 한 명상수련원에서 A 씨가 의식을 잃고 쓰러졌는데도 구호 조치를 하지 않아 숨지게 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이들은 또 기적으로 일으켜 A 씨를 살려 보겠다며 한 달 보름가량 시신을 숨긴 혐의도 받고 있습니다.

현장에서 발견된 주사기와 흑설탕, 에탄올 등은 부패한 시신을 관리하는 데 사용한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