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남산 조선신궁 터에 위안부 기림비 세워져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9-08-14 18:59
서울 남산의 옛 조선신궁터 터에 '위안부 피해자 기림비'가 세워졌습니다.

서울의 기림비는 샌프란시스코의 위안부 기림비와 자매지간으로 한국과 중국, 필리핀 소녀 3명과 지난 1991년 위안부 피해 사실을 최초로 공개 증언한 고 김학순 할머니를 형상화했습니다.

서울 기림비의 제작부터 선적까지 일체의 비용은 샌프란시스코 교민들과 미국 캘리포니아 비영리단체 '김진덕.정경식' 재단이 부담했습니다.

제막식에는 위안부 피해자들과 마이크 혼다 전 미 연방 하원의원과 미국 인권단체 관계자 등 100여 명이 참석했습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