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꽃샘추위에 늦춰진 벚꽃...정읍벚꽃축제 연장
Posted : 2019-04-04 10:10
전북 정읍 벚꽃축제가 주말까지 연장됐습니다.

꽃샘추위 때문에 벚꽃 개화 시기가 늦춰진 데 따른 것입니다.

지난달 30일 시작된 정읍 벚꽃축제는 애초 어제 끝날 예정이었습니다.

하지만 추위 때문에 정읍 천변의 벚꽃이 최근 만개하기 시작했고 이번 주 후반 절정을 이룰 것으로 보입니다.

정읍 벚꽃축제에서는 수령이 40년 넘는 천200여 그루의 왕벚나무가 피워내는 벚꽃과 노란 개나리, 튤립이 어우러지는 풍경을 감상할 수 있습니다.

오점곤 [ohjumgon@ytn.co.kr]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