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경기] 공항버스 관련 공무원 등 9명 증인 채택
Posted : 2019-01-15 18:04
남경필 전 지사 시절 이뤄진 경기도 공항버스 면허전환과 관련한 위법 의혹을 조사하는 경기도의회가 당시 업무를 맡았던 도청 국·과장과 업체 관계자 등 9명을 증인으로 채택했습니다.

또, 정책 추진과정을 잘 알고 있는 시민단체 관계자 등 3명에게는 참고인 출석을 요구하기로 했습니다.

경기도의회는 다음 달 3차 회의에 이들을 불러 경기도 공항버스의 시외버스 전환과정에서 나왔던 각종 불법·특혜 의혹을 물을 예정입니다.

김학무 [mookim@ytn.co.kr]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