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타미플루 부작용 설명 안 한 약국에 과태료
Posted : 2018-12-26 15:50
여중생이 독감에 걸린 뒤 아파트에서 추락해 숨진 사건과 관련해 담당 보건소가 피해자에게 타미플루 부작용을 제대로 설명하지 않은 약국에 행정처분을 하기로 했습니다.

부산 연제구보건소는 '복약지도'를 하지 않은 사실이 드러난 부산 거제동 A 약국에 대해 과태료를 부과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보건소 관계자는 해당 약국 약사가 지난 22일 오전 독감에 걸린 여중생에게 타미플루를 투약하도록 하면서 '이상 행동' 등 부작용에 관해서는 설 명하지 않았다고 설명했습니다.

이 관계자는 타미플루를 처방한 병원도 부작용을 제대로 설명하지 않았지만, 처벌 근거는 없다고 말했습니다.

김종호 [hokim@ytn.co.kr]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