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대구 선사유적공원 이색 안내판 화제

실시간 주요뉴스

대구 달서구 진천동에 있는 선사유적공원에 이색 조형물이 등장해 화제를 모으고 있습니다.

공원 입구 관광 안내판 위에는 선사시대 원시인이 돌도끼를 든 채 안내판을 내려치는 모습의 조형물이 설치됐습니다.

또 인근 가로등과 전신주에 원시인들의 익살스러운 모습을 담은 배너형 광고 20개도 걸렸습니다.

이 조형물과 배너를 제작한 주인공은 대구가 낳은 세계적인 광고인 이제석 씨로 지난해 10월 달서구가 실시한 입찰에서 제작자로 선정됐습니다.

진천동 선사유적공원 일대는 2만 년 전 유적과 유물이 대거 발견돼 동아시아 인류의 기원과 생활상의 비밀을 풀 수 있는 중요한 곳으로 평가받고 있습니다.

허성준 [hsjk23@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