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헤어지자는 애인에게 몰래 필로폰 투약

실시간 주요뉴스

전국

헤어지자는 애인에게 몰래 필로폰 투약

2015년 09월 21일 12시 34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헤어지자는 애인에게 몰래 필로폰 투약
부산 영도경찰서는 헤어지자는 애인에게 몰래 필로폰을 투약한 혐의로 39살 이 모 씨를 구속했습니다.

이 씨는 지난 13일 새벽 5시 20분쯤 부산 영도구 42살 A 씨 집에 몰래 들어가 A 씨 엉덩이에 주사기로 필로폰을 투약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 조사결과 이 씨는 헤어지자는 말에 격분해 필로폰 투약 상태로 애인 집에 몰래 들어간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김종호 [hokim@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