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씨] 출근길 중부·경북 '대설특보'…빙판길·살얼음 유의

[날씨] 출근길 중부·경북 '대설특보'…빙판길·살얼음 유의

2024.02.22. 오전 06:56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AD
[앵커]
밤사이 서울 등 중부와 경북을 중심으로 많은 눈이 내려 쌓였습니다.

이들 지역에는 '대설특보'가 발효돼, 출근길 교통안전에 유의하셔야겠습니다.

자세한 날씨, 기상센터 연결해 알아보겠습니다. 원이다 캐스터!

출근길, 서울에 눈이 내리고 있는데, 얼마나 쌓인 겁니까?

[캐스터]
네, 밤사이 서울에는 함박눈이 쏟아지면서, 10cm가 넘는 많은 눈이 내려 쌓였습니다.

지금도 중부와 경북을 중심으로는 '대설특보'가 내려진 가운데, 시간당 2cm 안팎의 강한 눈이 집중되고 있는데요,

출근길 빙판길 사고가 우려돼, 조심히 이동하셔야겠습니다.

내일까지 강원 산간에 최고 30cm, 강원 동해안과 경북 북동 산간에도 최고 15cm의 폭설이 더 쏟아지겠습니다.

서울 등 그 밖의 지역에는 오늘까지, 최고 5∼7cm의 많은 눈이 더 내려 쌓이겠습니다.

오늘도 찬 바람이 강하게 불며, 체감온도를 낮추겠습니다.

현재 영하 0.8도를 보이고 있는 서울 기온, 한낮에 4도에 머물겠고요,

대전 4도, 광주 6도, 부산 7도가 예상됩니다.

이번 눈비는 오전에 수도권과 강원도부터 점차 그치겠습니다.

다만, 동해안의 눈은 내일까지, 일부 남부와 제주도는 휴일까지, 비가 길게 이어질 전망입니다.

날씨였습니다.



YTN 원이다 (wonleeda95@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YTN 프로그램 개편 기념 특별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