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씨] 다시 영하권 추위, 전국 강풍...도로 살얼음 주의

[날씨] 다시 영하권 추위, 전국 강풍...도로 살얼음 주의

2023.11.28. 오전 07:46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AD
하루 사이 기온이 널뛰기하는 요즘입니다.

추위가 주춤했던 어제와 달리 오늘은 다시 영하권 추위가 찾아왔습니다.

현재 서울 기온은 영하 0.3도로 어제보다 5도가량 낮고요,

체감온도는 영하 3.6도까지 떨어졌습니다.

한낮에도 영상 3도까지 오르는 데 그치며 종일 춥게 느껴지겠습니다.

오늘 나오실 때에는 따뜻한 겨울 외투와 보온용품을 챙겨주시기 바랍니다.

오늘도 전국 하늘은 대체로 흐린 가운데,

제주도는 오전까지 5mm 미만의 비나, 1~3cm의 눈이 조금 더 내리겠습니다.

내륙에도 한때 약한 빗방울이나, 눈발이 날리는 곳이 있겠습니다.

추위 속에 내린 비나 눈이 얼어붙어 도로 곳곳이 무척 미끄러울 것으로 보입니다.

교통안전에 각별히 주의해주시기 바랍니다.

오늘 아침, 찬 공기가 먼저 유입된 중부 지방의 기온이 영하권으로 떨어졌습니다.

현재 서울 영하 0.3도, 대관령 영하 3.5도로 어제보다 2~5도가량 낮고요,

남부 지방은 광주 6.4도, 대구 6.6도 등 어제와 비슷합니다.

낮에도 전국적으로 기온이 크게 오르지 못하겠습니다.

서울 낮 기온 3도, 청주 5도, 광주 8도 등 어제보다 3~7도가량 낮겠습니다.

추위의 기세는 점점 더 강해집니다.

11월의 마지막 날인 목요일, 서울 아침 기온이 영하 7도까지 떨어지겠고요.

추위 속 서해안을 중심으로 비나 눈이 자주 내릴 전망입니다.

오늘 전국적으로 바람도 무척 강하겠습니다.

특히, 강원 영동에는 '강풍주의보'에 '건조주의보'까지 발효 중이니까요.

시설물 관리와 화재 예방에 주의해주시기 바랍니다.

지금까지 YTN 홍나실입니다.

그래픽 : 김현진







YTN 홍나실 (hongns2230@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