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남산에 등장한 '테니스 공'?...내일도 따뜻, 내륙 소나기

실시간 주요뉴스

[앵커]
휴일인 내일도 오늘처럼 따뜻한 봄 날씨가 이어지겠습니다.

나들이 계획 세우신 분들 많으실 텐데요.

서울의 대표적인 나들이 명소인 남산이 '테니스'를 주제로 꾸며졌다고 합니다.

YTN 기상 캐스터가 현장에 나가 있습니다. 고은재 캐스터!

[캐스터]
네, 서울 남산에 나와 있습니다.

[앵커]
남산을 찾은 시민들이 많이 보이는군요?

[캐스터]
네, 주말인 오늘 낮 동안 따뜻한 햇살이 이어지고 있는데요.

화창한 날씨에 남산을 찾는 시민들의 발걸음이 계속되고 있습니다.

특히 이곳은 지금 '테니스'를 주제로 한 다양한 이벤트들이 열리고 있어 더욱 활기찬 분위긴데요.

시민들은 이 테니스 공에 메시지를 적기도 하고, 공을 던져 과녁을 맞추는 게임도 하면서 이색적인 나들이를 즐기고 있습니다.

이곳 남산은 프랑스 테니스 챔피언의 이름을 딴 스포츠 브랜드의 창립 90주년을 맞아 새롭게 단장했는데요.

세계 각 도시 명소에서 각기 다른 컨셉으로 열리는 행사인데, 서울에서는 남산이 선정돼 '테니스'를 컨셉으로 꾸며졌습니다.

광장에서는 경품에 응모할 수 있는 다양한 미션에 참여할 수 있고, 남산 타워 내 전시관에서는 미디어 아트도 관람할 수 있는데요.

오는 21일까지 이곳 남산을 방문하셔서 2030 세대의 큰 인기를 누리고 있는 스포츠, 테니스를 다채로운 방식으로 즐겨보시면 좋겠습니다.

주말인 오늘 나들이하기 좋은 봄 날씨가 이어졌는데요,

휴일인 내일도 오늘처럼 따뜻하겠지만, 오전까지 서쪽 지방에서는 공기가 탁해 야외활동하신다면 주의가 필요합니다.

오늘 내륙에는 소나기가 지나는 곳이 있는데요, 내일도 작은 우산을 챙겨다니시는 게 좋겠습니다.

서울에는 예보가 없지만, 오후부터 저녁 사이 일부 중부와 남부 내륙 곳곳에 소나기가 올 가능성이 있는데요.

돌풍과 벼락을 동반해 요란하게 내릴 수 있는 만큼 피해 없도록 조심하시기 바랍니다.

내일 아침 기온은 오늘과 비슷하겠습니다.

서울 14도, 광주와 대구 13도 보이겠고요.

낮 기온은 오늘보다 높게 오르겠습니다.

서울 25도, 광주와 대구 26도 예상됩니다.

스승의 날인 모레에는 전국이 맑게 개겠고, 초여름 더위가 다시 찾아와 주 중반까지 이어질 전망입니다.

요즘 낮에는 기온이 무척 크게 올라 반소매 옷차림을 하는 분들도 많은데요.

낮과 밤의 기온 차가 무척 커서 해가 지면 날이 금세 쌀쌀해집니다.

주말과 휴일, 오랜 시간 바깥에서 나들이 즐기신다면 입고 벗을 수 있는 겉옷을 꼭 챙겨주시기 바랍니다.

지금까지 서울 남산에서 YTN 고은재입니다.

그래픽 : 장예은
영상편집 : 안홍현


YTN 고은재 (ejko0428@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