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날씨] 맑고 따뜻한 휴일...이색 벚꽃 축제 '북적'

실시간 주요뉴스

[앵커]
휴일인 오늘, 맑고 따뜻한 봄 날씨가 이어지고 있습니다.

벚꽃도 만발하면서 곳곳에서 봄 축제가 한창인데요,

도심 근처 이색 벚꽃 축제에 기상캐스터가 나가 있습니다. 이혜민 캐스터!

[캐스터]
네, 과천 렛츠런파크에 나와 있습니다.

[앵커]
주변에 벚꽃이 가득하네요

[캐스터]
이곳은 과천 렛츠런파크에는 반발한 벚나무가 길을 따라 자리하면서 '벚꽃 터널'을 형성하고 있습니다.

기분 좋게 부는 봄바람에 벚꽃잎까지 날리면서 아름다운 봄 풍경을 연출하고 있는데요,

맑고 따뜻한 휴일을 맞아 이곳은 벚꽃축제를 즐기려는 나들이객의 발걸음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이곳에는 벚꽃길을 따라 다양한 체험 거리과 볼거리가 마련돼 있습니다.

여기에 경마장이라는 특성을 활용해 2시 30분과 4시 30분에는 벚꽃길을 따라 기마 퍼레이드도 진행됩니다.

과천 렛츠런파크의 벚꽃길은 밤이 되면 더 멋진 풍경을 자랑합니다.

해가 지면 곳곳에 조명이 켜지면서, 벚꽃과 함께 빛을 발하며 환상적인 광경을 만드는 '야간 벚꽃축제'도 진행됩니다.

이 축제는 다음 주 일요일까지 이어진다고 하니까요, 소중한 사람들과 방문하셔서 추억을 남기는 것도 좋겠습니다.

오늘은 전국이 대체로 맑은 가운데, 대기가 무척 건조합니다.

서울을 비롯한 내륙 곳곳에는 건조경보가, 그 밖의 전국 대부분 지역에 건조주의보가 발령됐습니다.

바람도 다소 강합니다. 특히 오후부터 영남과 제주도에는 바람이 순간풍속 초속 15m 이상으로 매우 강하게 불겠는데요,

작은 불씨가 큰 산불로 번질 위험성이 높은 만큼, 불씨 관리에 힘써주시기 바랍니다.

오늘 전북 등 서쪽을 중심으로는 공기도 탁한데요,

점차 바람이 강해지면서 다행히 먼지는 옅어지겠습니다.

오늘 전국 대부분 지역에서 한낮 기온이 20도를 웃돌며 따뜻하겠습니다.

특히 수도권을 중심으로는 25도 이상 오르는 곳이 많겠는데요,

서울 26도, 대전 23도, 광주25도, 부산 19도 예상됩니다.

고온 건조한 날씨는 내일까지 이어지겠고요,

화요일 오후부터 하늘이 흐려지면서, 전국에 단비가 내릴 전망입니다.

맑고 따뜻한 봄 날씨에 나들이 떠난 분들 많으실 텐데요,

낮에는 따뜻하지만, 해가 지고 나면 기온이 빨리 떨어집니다.

심한 온도변화에 건강 잃지 않도록 겉옷을 잘 챙기시는 게 좋겠습니다.

지금까지 YTN 이혜민입니다.



YTN 이혜민 (lhm9603@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