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씨] 황사 영향 미세먼지...따뜻한 날씨에 봄꽃 만발

[날씨] 황사 영향 미세먼지...따뜻한 날씨에 봄꽃 만발

2023.03.25. 오후 1:53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AD
[앵커]
주말인 오늘도 황사 영향으로 전국 곳곳에 미세먼지가 짙게 나타나고 있습니다.

그래도 따뜻한 날씨에 봄꽃이 만발한 곳도 있는데요.

서울 응봉산에 나가 있는 기상캐스터 연결해 자세한 날씨, 알아보겠습니다. 박현실 캐스터!

[캐스터]
네, 서울 응봉산에 나와 있습니다.

[앵커]
노란 개나리가 활짝 피었군요?

[캐스터]
네, 서울에서 봄이 가장 먼저 오는 곳이라고 하죠.

이곳 응봉산에는 작고 노란 개나리가 산을 한가득 수놓고 있습니다.

이제 서울 등 중부 지방도 봄꽃 축제가 서서히 열리기 시작했는데요,

3월 말 응봉산 개나리 축제를 시작으로 4월 초에는 윤중로 벚꽃 축제도 4년 만에 제대로 열립니다.

올봄에는 꽃 향기를 그대로 느끼며 연인, 가족과 즐거운 추억 쌓아보시기 바랍니다.

주말인 오늘 따뜻한 날씨지만 뿌연 공기가 아쉽습니다.

서울도 오전까지는 대기 질이 양호했지만, 미세먼지 농도 '나쁨' 수준으로 올라섰고요,

수도권과 충남, 영남 미세먼지 농도는 100마이크로그램을 웃돌고 있습니다.

이 지역에 계신 분들은 외출하실 때 꼭 미세먼지용 마스크를 착용해주시기 바랍니다.

구름이 많이 낀 오늘과 달리 내일 내륙은 맑은 하늘이 드러나겠습니다.

동풍의 영향으로 동해안 지방에만 5mm 안팎의 비가 지나겠습니다.

내일 아침 기온 서울 7도, 대구와 광주 8도, 부산 9도로 오늘 아침과 비슷하겠습니다.

오후부터 중부 지방은 찬 바람이 불며 쌀쌀해지겠습니다.

낮 기온 서울 15도, 대전 16도로 중부 지방은 오늘보다 1~3도가량 낮겠고,

남부 지방은 부산 17도, 대구 18도로 오늘보다 더 높겠습니다.

모레에는 일부 지역의 기온이 영하권으로 떨어지는 등 반짝 꽃샘추위가 찾아오겠고요,

화요일부터는 다시 따뜻한 봄 날씨가 찾아올 전망입니다.

다음 주에도 서울 등 내륙은 단비 소식이 나와 있지 않습니다.

수도권 등 중부를 중심으로 건조특보가 확대하고 있는 만큼,

어느 때보다 불조심해주시기 바랍니다.

지금까지 YTN 박현실입니다.


YTN 박현실 (gustlf1992@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2024 YTN 서울투어마라톤 (2024년 10월 5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