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씨] 내일 '입춘' 낮부터 추위 누그러져...초미세먼지↑

[날씨] 내일 '입춘' 낮부터 추위 누그러져...초미세먼지↑

2023.02.03. 오후 6:46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AD
봄의 첫 번째 절기 입춘인 내일, 절기에 맞게 기온이 제법 오르겠습니다.

우선 아침에는 서울 기온이 -5도로 오늘보다 조금 더 춥겠지만, 낮 기온은 5도로 오늘보다 또 예년보다 조금 높아지겠습니다.

이렇게 방송에서 예년 기온, 평년 기온을 이야기할 때가 있죠?

예년과 평년은 비슷한 뜻이고요.

1991년부터 2020년까지 지난 30년의 평균값을 의미합니다.

즉 예년보다 높다는 것은 생각했던 것보다 덜 춥거나, 조금 더 온화하게 느껴질 수 있는 것이죠.

참고하시면 옷차림 준비하시는 데 도움이 되겠습니다.

내일도 맑은 하늘이 함께 하겠지만, 영동과 영남, 전남에는 건조 특보가 내려진 가운데 대기가 더욱 메마르겠습니다.

불씨관리 철저히 해주시기 바랍니다.

또 경기 남부와 충남은 종일, 그 밖의 수도권과 충북은 밤에 공기가 탁해지겠습니다.

정월대보름인 모레는 기온이 조금 더 오르겠고, 맑은 하늘이 함께 하면서 선명하게 보름달을 볼 수 있겠습니다.

다만 중서부와 전북은 초미세먼지 농도가 짙게 나타날 전망입니다.

날씨 포커스였습니다.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당.점.사 - 당신의 점심을 사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