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날씨] 중부 맑고 무더위...남부는 오후까지 강한 비

실시간 주요뉴스

[앵커]
주말인 오늘, 중부 지방은 30도를 웃도는 무더위가 이어지고 있습니다.

반면 남부 지방은 비가 이어지며, 더위가 누그러졌습니다.

자세한 날씨, 알아봅니다. 권혜인 캐스터!

서울은 비 대신 무더위가 기승이라고요?

[캐스터]
비가 내리고 있는 남부와 달리, 서울은 맑은 하늘에 무더위가 기승입니다.

햇볕이 무척 강해서, 눈을 제대로 뜨기도 힘이 들 정도입니다.

현재 서울 기온 31.4도로 어제 같은 시각보다 5도나 높으니까요, 통풍이 잘되는 시원한 옷차림 하시기 바랍니다.

맑은 중부 지방과 달리, 남부 지방은 여전히 비가 내리고 있습니다.

특히 전남 남해안과 경남 내륙에는 벼락을 동반한 시간당 20mm 안팎의 강한 비가 내리는 곳이 있습니다.

앞으로 호남에 많은 곳은 80mm 이상의 비가 더 오겠고요, 그 밖의 남부 지방에 20~70mm의 비가 예상됩니다.

남부 지방의 비는 오후 6시 무렵까지 이어진 뒤 차차 그치겠습니다.

일요일인 내일은 전국이 맑겠습니다.

다만 낮 동안 대기 불안정이 심해지며, 경기 동부와 영서 남부, 충북 북부와 경북 북부에는 5~40mm의 소나기가 내리겠습니다.

내일도 무더위는 계속됩니다.

특히 오늘 비가 내리며 더위가 주춤했던, 남부 지방의 기온이 다시 오르겠습니다.

내일 낮 기온 서울과 대전32도, 남부 지방은 대구 31도, 광주 32도로 예상됩니다.

다음 주부터는 30도를 웃도는 무더위가 누그러지겠습니다.

절기 '처서'인 화요일을 기점으로 기온이 내림세를 보이며, 목요일부터는 기온이 30도 아래로 떨어지겠습니다.

중북부 지방은 대체로 맑겠지만, 충청 이남 지방은 비가 자주 내릴 전망입니다.

오늘 남부 지방은 오후까지 벼락과 돌풍을 동반한 시간당 30~50mm의 매우 강한 비가 내리는 곳이 있겠습니다.

산사태 우려 지역은 안전한 곳으로 대피하시고요, 침수나 시설물 피해 없도록 각별히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지금까지 YTN 권혜인입니다.




YTN 권혜인 (hyein1012@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