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날씨] '입추' 무더위 계속...곳곳 강한 소나기

실시간 주요뉴스

[앵커]
절기 '입추' 인 오늘도 폭염특보 속 무더위가 계속되겠습니다.

더위 속에 곳곳에 강한 소나기가 내린다는 예보입니다.

자세한 날씨 알아봅니다. 권혜인 캐스터!

[캐스터]
네, 청계천에 나와 있습니다.

[앵커]
오늘 '입추'인데, 무더위가 계속된다고요?

[캐스터]
네, 어느덧 가을이 시작된다는 절기 '입추'지만, 오늘도 30도를 웃도는 무더위는 계속되겠습니다.

오늘 서울의 한낮 기온이 31도, 높은 습도 탓에 체감온도는 이보다 높은 33도 선까지 오르겠습니다.

어린이와 노약자는 외출을 자제하시고요.

외출 시에는 그늘에서 틈틈이 휴식을 취해주시기 바랍니다.

현재 전국에 폭염 특보가 발효 중입니다.

서울에 폭염주의보가, 그 밖의 대부분 지역에 폭염경보가 내려졌습니다.

오늘 낮 기온 서울 31도, 대전과 광주 34도, 대구 36도로 어제만큼 덥겠습니다.

기온이 크게 오르며 대기 불안정이 심해져 곳곳에 소나기가 내리겠습니다.

예상되는 소나기의 양은 적게는 5mm에서 많게는 60mm로 지역별 차이가 크겠습니다.

곳곳에 벼락과 돌풍을 동반하겠고요,

시간당 20~30mm의 강한 소나기가 쏟아지는 곳이 있어 주의가 필요합니다.

이번 한 주간 비 소식이 잦습니다.

내일과 모레는 중부와 전북, 경북에, 비 예보가 있고요.

수요일과 목요일엔 중부와 호남에, 금요일에는 충청과 전북에 비가 내리겠습니다.

월요일인 내일은 중부 지방을 중심으로 많은 비가 쏟아지겠습니다.

내일 하루에만 수도권과 영서 지방에 많은 곳은 150mm 이상의 비가 예상되니까요.

피해 없도록 대비 잘해주시기 바랍니다.

지금까지 YTN 권혜인입니다.



YTN 권혜인 (hyein1012@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