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날씨] 내일도 무더위 속 소나기...다음 주 중부 호우

실시간 주요뉴스

[앵커]
일요일인 내일도 무더위 속에 곳곳에 소나기 예보가 있습니다.

월요일부터는 다시 장마전선이 북상하면서 중부 지방에 많은 비를 쏟을 것으로 보여 우려되는데요,

자세한 날씨 알아봅니다. 권혜인 캐스터!

[캐스터]
네, 홍제천에 나와 있습니다.

[앵커]
현재 폭염주의보가 내려진 곳이 어디인가요?

[캐스터]
네, 강원 동해안과 영남에 이어 오늘 오전 11시를 기해서 경기 남부와 충청, 호남 지역에도 폭염주의보가 내려졌습니다.

현재 폭염주의보가 내려진 경북 울진의 기온이 35.8도까지 오르며 전국에서 가장 덥고요,

서울 기온도 30.4도를 기록하고 있습니다.

더위에 지치지 않도록 건강관리 잘해주셔야겠습니다.

일요일인 내일도 무더위는 계속되겠습니다.

낮 기온 서울 29도, 강릉 33도, 대구 32도로 예상되고요,

비 때문에 습도가 높아지면서 체감온도는 이보다 더 높겠습니다.

현재 장마전선은 제주도 부근에 머물고 있습니다.

내일까지 제주도에는 5~50mm의 장맛비가 내리겠고요,

내일도 대기 불안정으로 내륙 곳곳에 5~50mm의 소나기가 내리겠습니다.

다음 주 월요일부터 목요일 사이, 장마전선이 다시 북상해 중부지방에 많은 비가 쏟아질 것으로 우려됩니다.

이미 많은 비가 내린 만큼, 추가적인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대비 잘해주시기 바랍니다.

장마가 쉬어가는 사이 무더위가 찾아왔습니다.

폭염특보가 내려진 곳에서는 특히 노약자와 어린이는 외출을 자제하시고요,

외출 시에는 틈틈이 그늘에서 휴식을 취하시기 바랍니다.

지금까지 YTN 권혜인입니다.




YTN 권혜인 (hyein1012@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2022 FIFA 카타르 월드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