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날씨] 설 연휴 초반 강추위...영남·전남 동부 '건조특보'

실시간 주요뉴스

찬 바람에 하늘은 쾌청해졌지만, 공기는 부쩍 차가워졌습니다.

설 연휴가 시작되는 주말과 휴일에는 날이 조금 더 추워지겠는데요.

내일과 모레 서울 아침 기온 영하 7도까지 떨어지며 오늘보다 그리고 예년보다 1~2도가량 낮겠습니다.

맑은 하늘에 대기의 건조함은 더욱 심해지고 있습니다.

영남과 전남 동부에는 '건조특보'가 확대, 강화되고 있는 만큼, 불씨 관리 잘 해주시기 바랍니다.

내일도 미세먼지 걱정 없이 전국에서 쾌청한 하늘이 펼쳐지겠습니다.

다만, 중부와 경북 곳곳에 한파특보가 내려진 가운데, 서울 아침 기온 영하 7도, 대관령 영하 12도까지 떨어지며 춥겠습니다.

낮 기온은 서울 2도, 광주 5도, 대구 6도로 오늘보다 1~2도가량 낮겠습니다.

연휴 초반에는 대체로 맑겠지만, 설 당일 중부와 호남 지방에 많은 눈이 내리겠습니다.

또, 연휴 후반 해상에는 높은 파도가 일 것으로 보이니까요, 귀경객들은 날씨 정보 잘 참고해주시고요, 안전하고 건강한 설 보내시기 바랍니다.

날씨였습니다.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