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날씨] 내일 아침에도 강추위 계속...밤사이 영동 20cm 폭설

실시간 주요뉴스

내일 출근길에는 강추위와 함께 미끄럼 사고에도 대비해 주셔야겠습니다.

우선 내륙 곳곳에 한파 주의보가 계속되는 가운데 내일 서울 아침 기온이 -8도, 철원 -14도, 대전 -9도, 대구 -6도까지 떨어지는 등 예년보다 3~4도가량 낮아 무척 춥겠고, 영하의 추위가 계속되면서 내린 눈이 얼어 빙판을 이루는 곳이 많겠습니다.

또 한낮에도 서울 기온이 2도, 대전 4도, 광주 5도, 부산 8도에 머무는 등 예년과 비슷하거나 조금 낮아 춥겠고 찬바람에 체감 추위는 이보다 더하겠습니다.

동해안을 중심으로 눈이 내리고 있습니다.

내일 오전까지 영동과 울릉도 독도에는 20cm 이상, 경북 동해안에도 최고 15cm 폭설이 더 쏟아지겠습니다.

많은 눈으로 인한 피해가 발생할 수 있는 만큼 이 점도 신경써주시기 바랍니다.

내륙 지역은 대체로 맑은 날씨가 이어지겠습니다.

다만 오전 한때 중서부 지방을 중심으로 미세먼지 농도가 짙게 나타나겠습니다.

모레 오후부터 추위가 누그러지겠지만 주말 밤에 제주도를 시작으로 휴일에는 영동과 남해안에도 비나 눈이 내릴 전망입니다.

날씨 정보였습니다.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