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날씨] 주말 아침 영하권 추위, 내일 낮부터 추위 누그러져

실시간 주요뉴스

[앵커]
주말인 오늘 아침도 영하권 추위가 이어졌습니다.

낮에도 다소 쌀쌀하겠는데요.

내일 낮부터 추위가 누그러진다는 예보입니다.

자세한 날씨 기상팀 유다현 캐스터와 알아보겠습니다. 안녕하세요,

오늘 아침도 꽤 추웠어요.

기온이 얼마나 내려갔나요?

[캐스터]
네, 오늘 아침도 옷깃을 여미게 했습니다.

오늘 서울 아침 기온이 영하 1도로 어제와 비슷한 추위였는데요.

대관령은 영하 9.5도, 파주 영하 6.5도 등 일부 내륙 지역은 영하 10도 안팎의 추위를 보였습니다.

낮 기온, 어제와 비슷하거나 조금 높겠습니다.

서울 낮 기온 9도로 어제보다 2도가량 높겠고요.

대전 11도, 대구 12도로 예년 이맘때와 비슷한 기온이 예상됩니다.

아침과 낮, 낮과 밤의 기온 차가 10도 안팎으로 크게 벌어지니까요.

종일 보온에 신경 쓰시는 게 좋겠습니다.

[앵커]
오늘 미세먼지 걱정은 없을까요?

[캐스터]
네, 오늘 전국이 맑겠고 공기도 깨끗하겠습니다.

전국의 미세먼지 농도는 좋음에서 보통 수준이라 쾌적하겠는데요.

구름 한점 없이 쾌청한 하늘을 볼 수 있겠습니다.

다만, 동해안에는 '건조특보'가 내려진 가운데, 대기가 점점 더 메말라가고 있습니다.

특히 강원 고성과 양양, 속초는 건조경보가 내려져 있는데요.

이번 주말 동안 산행을 계획하셨다면, 불씨 관리 철저히 해주시기 바랍니다.

[앵커]
일요일인 내일은 날씨가 어떨까요?

[캐스터]
네, 내일도 아침엔 춥겠습니다.

내일 서울의 아침 기온이 영하 1도로 오늘과 비슷하겠는데요.

다행히 낮부터는 기온이 오릅니다.

서울 낮 기온이 12도까지 올라 추위가 주춤하겠습니다.

내일은 활동하기 한결 쾌적하겠는데요.

다만 일교차가 15도 안팎으로 극심하게 벌어집니다.

특히 대전은 일교차가 17도, 진주는 18도로 20도 안팎까지 벌어지니까요.

감기 걸리지 않도록 체온 조절 잘 해주셔야 겠습니다.

[앵커]
마지막으로 다음 주 날씨 전망도 전해주시죠.

[캐스터]
네, 내일 낮부터 추위가 주춤하면서 월요일 출근길도 추위 걱정은 덜 수 있겠습니다.

하지만 화요일에 전국에 비나 눈이 온 뒤, 다시 추워지겠는데요.

자세한 다음 주 날씨 전망, 살펴볼까요?

내일 서울 낮 기온 12도, 월요일은 16도까지 올라 예년보다 온화하겠습니다.

하지만 화요일에 전국이 비나 눈이 오겠는데요.

중부와 전북 지방은 비가 눈으로 바뀌어 내리는 곳도 있겠습니다.

비나 눈이 그친 뒤 12월의 첫날인 수요일에는 또다시 영하권 추위가 찾아올 전망입니다.

[앵커]
지금까지 기상팀 유다현 캐스터와 날씨 전망 알아봤습니다.

YTN 유다현 (dianayoo@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