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날씨] 내일 오늘보다 더워...곳곳 돌풍·벼락 동반 비

실시간 주요뉴스

오늘도 곳곳에 비가 내리긴 했지만 더위를 완전히 식히기에는 조금 부족했습니다.

오히려 습도가 높아지면서 더 후텁지근하게 느껴졌는데 내일은 오늘보다 기온이 조금 더 오릅니다.

계속해서 곳곳에 비가 내리는 가운데 우선 밤사이 열대야가 나타나는 곳이 많겠고 한낮에는 서울 기온이 30도, 체감 온도는 33도까지 올라 무덥겠습니다.

남부 지방은 내일 아침까지, 중부 지방은 오후 늦게까지 비가 이어지겠습니다.

특히 경기 남부와 충남 북부에는 낮 동안 시간당 50mm 이상의 국지성 호우가 쏟아지면서 100mm 이상의 폭우가 더 내리겠고 호남에도 80mm 이상의 많은 비가 더 오겠습니다.

그 밖의 다른 지역에는 최고 60mm의 비가 예상됩니다.

오후 늦게부터는 대기가 불안정해지면서 돌풍과 벼락을 동반한 소나기가 지나는 곳이 있겠습니다.

종일 우산을 챙겨 주시기 바랍니다.

내일 낮 기온 오늘보다 1~3도가량 높겠습니다.

서울 30도, 강릉 33도, 대전 32도, 광주 33도, 대구 34도로 예상됩니다.

이번 주에는 더위의 기세가 점점 강해지겠고 소나기도 자주 내리겠습니다.

또 주 후반에는 전국에 비가 내릴 전망입니다.

날씨 정보였습니다.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