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날씨] 비 내리며 더위 주춤?...습도 높아져 더 불쾌

실시간 주요뉴스

기상센터

[날씨] 비 내리며 더위 주춤?...습도 높아져 더 불쾌

2021년 08월 01일 01시 26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앵커]
이번 주말과 휴일 내리는 비로 기온은 지난주보다 조금 낮아졌습니다.

하지만 습도가 높아지면서 체감 더위는 비슷하거나 더 심해질 것으로 보입니다.

김진두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지난주 가장 더웠던 지역은 수도권이었습니다.

서울은 낮 기온이 35도 안팎에 머물렀고 열대야도 열흘 이상 이어졌습니다.

하지만 주말과 휴일, 전국적으로 비가 내리면서 더위의 형태가 달라지고 있습니다.

우선 이번 주 기온은 지난주보다 2~3도 정도 낮아질 것으로 보입니다.

서울을 기준으로 35도 선이었던 기온이 33도까지 떨어지는 것입니다.

하지만 반대로 습도는 크게 높아지겠습니다.

비로 인한 효과 외에도 남쪽에서 습기가 유입되기 때문입니다.

[우진규 / 기상청 예보분석관 : 수증기가 굉장히 많이 유입되기 때문에 전국이 열대야 현상이 활발히 나타나겠고, 전국 기온도 높게 나타나겠습니다.]

기온은 낮아졌지만, 습도가 높아지면서 체감 더위는 지난주와 비슷해지는 겁니다.

끈적끈적한 날씨에 불쾌지수도 크게 치솟을 것으로 보여 냉방 수요는 더 늘어날 가능성도 큽니다.

기상청은 예년보다 심한 올여름 무더위가 8월 중순까지는 이어질 가능성이 있는 것으로 전망하고 있습니다.

YTN 김진두입니다.

YTN 김진두 (jdkim@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