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날씨] 오늘도 찜통더위 맹위...8호 태풍 '네파탁', 일본으로

실시간 주요뉴스

기상센터

[날씨] 오늘도 찜통더위 맹위...8호 태풍 '네파탁', 일본으로

2021년 07월 26일 13시 14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뜨거운 열기가 계속 쌓이면서 오늘도 전국 펄펄 끓고 있습니다.

연신 '덥다' 소리가 절로 나오는 그런 날씨인데요.

현재 서울 기온은 33.8도까지 올랐고, 한낮에는 36도까지 치솟아 어제만큼 덥겠습니다.

무더위가 장기화하면서 온열 질환에도 비상이 걸렸습니다.

야외에서는 그늘을 찾아 틈틈이 휴식을 취해주시고요,

평소보다 물도 자주 마셔주시기 바랍니다.

연일 밤낮없는 무더위가 기승을 부리고 있습니다.

지난 밤사이 대도시와 해안 지역에 열대야가 나타난 데 이어, 한낮에는 푹푹 찌는 찜통더위가 계속되겠는데요.

전국에 폭염경보가 내려진 가운데, 현재 전국에서 가장 더운 곳은 역시 수도권 지방으로, 경기도 포천 관인면 기온이 36도, 하남 덕풍동도 35.7도까지 올라 있습니다.

앞으로 춘천 기온이 사람의 체온보다 높은 37도까지 치솟겠고, 서울 36도, 대전 34도 등 어제만큼 덥겠습니다.

오늘 내륙은 대체로 맑겠지만, 제주도는 중국에 상륙한 6호 태풍 '인파'의 간접 영향으로 밤까지 비가 내리겠고요,

서해와 남해 상에는 풍랑특보가 내려진 가운데, 모레까지 제주도와 해안가에 너울성 파도가 높게 일겠습니다.

한편, 8호 태풍 '네파탁'은 내일 저녁쯤 일본 센다이 부근에 상륙한 뒤 열도를 관통할 것으로 보이고요,

이에 따라 모레 동해안을 중심으로 파도가 다소 높게 일 것으로 예상됩니다.

오늘 전국의 자외선 지수는 '매우 높음' 단계까지 치솟겠습니다.

자외선 차단제를 꼼꼼히 덧발라 주시고요, 모자나 양산도 챙기시기 바랍니다.

지금까지 YTN 신미림입니다.

YTN 신미림 (jh0302@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