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날씨] 주말, 봄기운 짙어진 남산 공원...영동은 눈

실시간 주요뉴스

기상센터

[날씨] 주말, 봄기운 짙어진 남산 공원...영동은 눈

2021년 03월 06일 14시 01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앵커]
주말인 오늘, 내륙은 구름 많고 온화한 봄 날씨가 이어지고 있습니다.

다만 강원 영동 지역에는 눈이 내리고 있어 주의가 필요한데요,

자세한 날씨 알아봅니다. 권혜인 캐스터!

도심 속 공원에도 봄기운이 가득하다고요?

[캐스터]
달력이 3월로 접어들면서 봄기운이 한층 더 짙어졌습니다.

따스한 봄 햇살 아래 봄꽃들도 꽃망울이 하나, 둘 고개를 들기 시작했고요, 이곳 남산 공원에 서식하는 산개구리도 겨울잠에서 깨어나 활동을 시작했습니다.

현재 서울 기온 11.2도까지 올라 바깥 활동하기 좋은데요.

하지만 해가 지고 나면 기온이 빠르게 떨어져 날씨가 금세 쌀쌀해지니까요, 입고 벗기 간편한 외투로 체온 조절 잘해주시기 바랍니다.

휴일인 내일도 구름 많은 날씨가 이어지겠고요, 미세먼지 농도 '좋음~'보통' 수준으로 대기 질도 무난하겠습니다.

아침 기온은 서울 0도, 대전 2도, 광주 5도로 예년 기온을 조금 웃돌겠고요, 낮 기온은 10도 이상 오르며 포근하겠습니다.

서울과 대구의 낮 기온 11도, 대전과 광주 12도로 예년 기온을 3~4도가량 웃돌겠습니다.

이후 다음 주에도 꽃샘추위 없이 예년보다 포근한 날씨가 이어지겠고요, 다음 주 후반에는 남부와 제주를 중심으로 봄비 소식이 있습니다.

흐리기만 한 내륙과 달리, 현재 영동과 경북 동해안 지역에는 눈이 내리고 있습니다.

특히 강원 산간 지역에는 대설주의보가 내려진 가운데, 지금까지 강원 태백 산간에 5.7cm의 가장 많은 눈이 내렸는데요.

앞으로 강원과 경북 북동 산간에 최고 5cm의 눈이 내리겠고요, 강원 동해안과 경북 동해안에는 1~3cm의 눈이 더 내린 뒤 밤사이 대부분 그치겠습니다.

영동 지역은 추위 속에 내린 눈이 얼어붙어 빙판길 사고 위험이 큽니다.

또 산간 지역에는 가시거리 200m 이하의 짙은 안개까지 끼어있으니까요, 이 지역에서는 차간 거리를 충분히 유지하고, 감속 운행 하시기 바랍니다.

지금까지 YTN 권혜인입니다.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2020 도쿄올림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