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날씨] 주말 남부 비, 영동 눈...한파 풀리자 녹은 한강

실시간 주요뉴스

기상센터

[날씨] 주말 남부 비, 영동 눈...한파 풀리자 녹은 한강

2021년 01월 23일 11시 23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앵커]
주말인 오늘은 대체로 흐리고 포근한 겨울 날씨를 보이겠습니다.

하지만 남부 지방은 비가 오겠고, 영동 지방은 많은 눈이 내린다는 예보입니다.

자세한 주말 날씨 알아봅니다. 박희원 캐스터!

서울은 기온이 오르면서 얼었던 한강 물이 녹았다고요?

[캐스터]
제가 딱 2주 전에 이곳 한강의 같은 장소에서 날씨를 전해드렸는데요,

그때만 하더라도 매서운 북극 한파의 기세에 한강이 꽁꽁 얼어붙어 있었습니다.

하지만 2주 만에 한강의 풍경이 변했습니다.

영상의 기온 속에 얼었던 한강 물이 녹으면서 유유히 제 모습을 찾아 흘러가고 있습니다.

주말인 오늘도 낮 동안 대부분 지방이 영상 10도 안팎까지 오르면서 포근한 겨울 날씨가 이어지겠습니다.

오늘 낮 기온은 서울과 대구 10도, 대전 12도, 광주 13도까지 올라 예년 수준을 크게 웃돌겠습니다.

오늘 서울 등 중서부 지방은 포근한 가운데, 흐린 하늘이 이어지겠습니다.

하지만 남부 지방에는 겨울비가 오겠고요, 영동 지방은 동풍의 영향으로 많은 눈이 쏟아지겠습니다.

대설주의보가 발령 중인 강원 중북부 산간은 내일 오후까지 30cm 이상의 폭설이 내리겠고, 경북 북동 산간에도 최고 8cm, 강원 북부 동해안도 1에서 5cm의 눈이 오겠습니다.

예상되는 비의 양은 제주 산간에 80mm 이상, 제주도와 강원 중남부 해안에 최고 60mm로 많겠습니다.

전남과 영남 해안은 10에서 40mm, 전북 남부와 영남 내륙에는 5mm 안팎의 비가 내리겠습니다.

남부 지방의 비는 내일 새벽까지, 영동 지방의 눈은 내일 오후까지 이어진 뒤 그치겠습니다.

일요일인 내일도 대체로 흐리고 포근하겠고, 다음 주도 큰 추위는 없을 전망입니다.

날씨가 포근하면 미세먼지가 걱정되기 마련인데, 다행히 오늘은 대기 질이 양호합니다.

오늘 전국의 미세먼지 농도가 좋음에서 보통 단계를 유지하겠습니다.

지금까지 마포대교 남단에서 YTN 박희원입니다.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