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날씨] 2020년 첫 태양...해돋이 여운 가득

실시간 주요뉴스

기상센터

[날씨] 2020년 첫 태양...해돋이 여운 가득

2020년 01월 01일 08시 05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앵커]
이번에는 서울에 나가 있는 중계차 연결해 보겠습니다. 최현미 캐스터!

해돋이 객이 아직도 많이 있습니까?

[캐스터]
네, 해는 떴지만, 이곳에는 여전히 많은 시민의 발걸음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앵커]
서울에도 해가 떠올랐는데, 아직도 시민들로 북적이는군요?

[캐스터]
네, 해돋이의 여운을 즐기는 시민들로 이곳은 아직도 활기가 넘치고 있습니다.

해가 떠오르고 2020년이 시작된다는 것이 실감이 나는 순간인데요.

하늘 표정은 조금 아쉽지만 저마다 설렘과 기대감이 가득한 모습입니다.

새해 첫날인 오늘, 서울 등 중서부 지방은 오전까지 산발적으로 눈이 날리는 곳이 있겠습니다.

내린 눈이 얼어 도로가 미끄러운 곳이 있으니까요, 교통안전에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낮 동안 구름만 다소 지나면서 추위는 누그러지겠습니다.

오늘 서울 낮 기온은 3도, 대전과 대구 6도, 부산 8도 등으로 어제보다 5~8도가량이 높겠습니다.

당분간 한파 수준의 강추위는 없겠고요.

대체로 맑은 날씨가 이어지다가 다음 주 초반에는 전국에 눈이나 비가 내릴 전망입니다.

2020년 새해의 첫날이 시작됐습니다.

오늘 하루 새해 계획 잘 세우셔서요, 뜻깊은 하루 보내시기 바랍니다.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