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확진 14,660명| 완치 13,729명| 사망 305명| 검사 누적 1,637,844명
[날씨] '타파' 세력 약해져...서쪽 태풍특보 해제
Posted : 2019-09-22 23:19

동영상시청 도움말

[앵커]
태풍 '타파'가 강타하며 남부와 제주도에 큰 피해가 발생했습니다.

태풍은 부산을 지나 빠르게 북동진하고 있다고 하는데요.

기상센터 연결해서 정리해 보겠습니다. 신미림 캐스터!

태풍의 세력이 한 단계 약해졌다고요?

[캐스터]
태풍 '타파'는 남해를 지나며 세력이 약해졌습니다.

강도는 강에서 중으로 크기는 중형급에서 소형급으로 각각 한 단계씩 떨어졌습니다.

그만큼 위성 영상에서 비구름이 크게 퍼진 모습을 볼 수 있는데요,

부산에 가까이 다가서기 전에 일본 대마도를 지나면서 세력이 크게 약해졌기 때문입니다.

이동 속도는 더 빨라졌는데요.

시속 57km의 무척 빠른 속도로 북동진하면서, 부산 남동쪽 95km 부근 해상까지 올라왔습니다.

앞으로 포항은 자정 무렵, 강릉은 내일 새벽 2시에 태풍이 가장 근접할 것으로 보입니다.

따라서 앞으로 2~3시간 정도, 경남 해안과 경북 동해안이 태풍의 가장 큰 영향을 받을 것으로 예상되니까요,

추가 피해가 없도록 대비에 만전을 기해주시기 바랍니다.

태풍이 이동함에 따라 제주도와 호남, 충청 등 서쪽 지역은 태풍특보가 모두 해제됐고요.

지금은 영동 남부와 영남, 동해와 남해 동부 해상에 태풍경보가 발효 중입니다.

비도 동쪽 지방에 집중되고 있는데요.

경북 포항에는 시간당 20mm 안팎의 세찬 비가 쏟아지고 있습니다.

내일 아침까지 동해안에는 최고 70mm의 비가 더 내리겠고요.

초속 30m의 강풍이 불겠습니다.

태풍의 영향권에서 완전히 벗어날 때까지 주의해 주시기 바랍니다.

지금까지 기상센터였습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