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날씨] 중부 구름 많고 온화...밤 남부 태풍 영향권
Posted : 2018-10-04 07:14

동영상시청 도움말

[앵커]
오늘 중부 지방은 구름 많은 가운데 낮 기온이 크게 올라 온화하겠습니다.

하지만 남부 지방은 북상하는 태풍 '콩레이'의 간접 영향으로 강한 비바람이 불 것으로 보입니다.

자세한 날씨, 알아보겠습니다. 박현실 캐스터!

중부 지방은 비가 오지 않는데, 남부 지방은 언제부터 비가 내리나요?

[캐스터]
태풍의 전면에서 만들어진 비구름의 영향으로 중부와 달리 남부 지방은 오늘 밤부터 비가 시작됩니다.

오후에 제주도와 동해안을 시작으로 밤부터는 남부 지방으로 비가 확대되겠습니다.

남부와 달리 서울 등 중서부 지방은 일교차 큰 가을 날씨가 이어지겠는데요.

출근길 서울 기온은 13도로 쌀쌀합니다.

하지만 한낮에는 25도까지 올라서 온화하게 느껴지겠습니다.

현재 태풍 '콩레이'는 강한 중형급의 세력을 유지한 채 일본 오키나와 남쪽 약 430km 부근 해상에서 북진하고 있습니다.

이번 주말이 태풍의 최대 고비가 될 텐데요.

토요일 정오쯤 제주도를 통과해 저녁 8시쯤 부산 앞바다를 지나겠고, 일요일 새벽에는 독도로 진출할 것으로 보입니다.

태풍의 영향으로 오늘부터 모레까지 제주도에는 700mm 이상의 물폭탄이 쏟아지겠습니다.

영동 지방은 500mm 이상, 경북 동해안과 남해안, 지리산에는 400mm가 넘는 많은 양의 비가 내리겠습니다.

그 밖의 남부에도 최고 300mm, 서울 등 중서부 지방에도 120mm가량의 비가 예상됩니다.

내일부터 주말인 토요일까지 전국에 비가 오겠고요,

일요일까지 바람이 무척 강하게 불겠습니다.

강풍을 동반한 많은 비로 농작물과 시설물 피해가 우려되니까요, 대비 철저히 해주시기 바랍니다.

현재 제주 먼바다에는 풍랑주의보가 발효 중입니다.

점차 남해와 서해 남부 해상으로 풍랑특보가 확대될 것으로 보이니까요.

항해나 조업하는 선박은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지금까지 YTN 박현실입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