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날씨] 장마전선 밤사이 남부로...게릴라 호우 쏟아진다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8-06-26 22:11
앵커

본격적인 장마가 게릴라성 호우로 시작됐습니다.

오늘 중부지방에 많은 비가 온 데 이어 내일은 남부지방에 200mm가 넘는 폭우가 쏟아질 것으로 보입니다.

정혜윤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폭염으로 뜨거워진 도심을 장맛비가 식혀줍니다.

시간이 갈수록 굵어지는 빗줄기에 서울에는 올여름 첫 호우주의보가 내려졌습니다.

시간당 50mm가 넘는 폭우가 쏟아진 충청지역에는 호우경보까지 발령됐습니다.

밤사이 장마전선은 남부지방으로 이동하겠습니다.

북쪽 찬 공기와 남쪽 뜨거운 공기 사이에서 강한 비구름이 발달할 것으로 보입니다.

따라서 내일은 남부지방을 중심으로 비가 이어지겠고, 특히 호남에는 국지성 폭우가 쏟아질 것으로 보입니다.

기상청은 충청지방에 최고 100mm, 호남지방에는 최고 200mm가 넘는 큰비가 더 내릴 것으로 내다봤습니다.

장마전선은 이후 남해안으로 잠시 물러났다가 주말부터 다시 내륙으로 북상할 것으로 보입니다.

[반기성 / 케이웨더 예보센터장 : 길게 가지 않습니다. 하루 정도 지역을 옮겨가면서 내리는 형태인데, 게릴라성 호우라고 하는데 (이번 장마가) 전형적인 그런 형태라고 봅니다.]

호우로 시작된 올여름 장마.

다음 주 초까지 장마전선이 활성화되면서 국지적으로 300mm가 넘는 게릴라 호우를 쏟아부을 것으로 보여 비 피해에 대한 철저한 대비가 필요합니다.

YTN 정혜윤입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