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백핸드 달인' 박가현, 승률 1위 주천희 제압...대한항공 2위 도약

실시간 주요뉴스

프로탁구 여자부 경기에서 대한항공 15살 새내기 박가현이 승률 1위 주천희를 꺾는 파란을 연출했습니다.

중학교 졸업 뒤 곧바로 성인무대에 뛰어든 박가현은 코리아리그 삼성생명전 첫 번째 매치에서 까다로운 백핸드를 앞세워 2대 0으로 이겼고, 대한항공은 결국 3대 2로 승리하며 2위로 날아올랐습니다.

남자부 한국거래소는 베테랑 김동현이 2승을 따내 인삼공사를 눌렀습니다.



YTN 서봉국 (bksuh@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