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황재균 kt 잔류...4년 총액 60억 원 FA 계약

실시간 주요뉴스

내야수 황재균이 kt에 남게 됐습니다.

kt는 황재균과 계약금 25억 원, 연봉 29억 원 등 4년 총액 60억 원에 FA 계약을 맺었다고 밝혔습니다.

주장을 맡아 팀의 통합 우승을 이끈 황재균은 우승한 팀원들과 은퇴할 때까지 함께 하고 싶었다면서 2년 연속 우승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지난 2017년 kt와 4년 88억 원에 계약한 황재균은 kt와 두 번의 FA 계약을 통해 모두 148억 원을 받게 됐습니다.

YTN 이지은 (jelee@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