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무관중 아니었나?...한국 응원한 일본 초등생들

실시간 주요뉴스

스포츠

무관중 아니었나?...한국 응원한 일본 초등생들

2021년 07월 23일 18시 59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무관중 아니었나?...한국 응원한 일본 초등생들
어제 우리 축구 대표팀이 올림픽 조별리그 1차전에서 뉴질랜드에 충격패를 당했는데요.

그 자리에는 익숙한 응원가와 함께 태극 문양 플래카드도 보였습니다.

올림픽은 무관중 경기로 치러지는데, 어떻게 된 일일까요?

전반전이 한창인 때 어디선가 익숙한 박수 소리가 들립니다.

"짝짝짝 짝짝~"

텅 빈 관중석 한 편에 복장을 맞춰 입고 응원하는 초등학생들인데요.

태극 문양에 한글까지, 직접 만든 응원 도구도 챙겨온 아이들은 바로 경기가 열린 가시마 지역의 일본 학생들입니다.

이번 올림픽은 전체 경기의 96%가 무관중 경기로 치러지지만, 이바라키현 등 3곳은 예외여서 입장이 가능했는데요.

한일 월드컵 이후 가시마 시가 제주 서귀포시와 자매결연을 맺은 인연으로, 학생들이 경기장을 찾아 한국을 응원했다고 합니다.

텅 빈 경기장에서 학생들의 응원은 우리 선수들에게 따뜻한 힘이 됐을 텐데요.

그래서 어제의 패배가 더 아쉽게 느껴집니다.

YTN 구수본 (soobon@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