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피겨 유영, 한국 최초 동계유스올림픽 피겨 금메달
Posted : 2020-01-14 22:42
유영, 한국 최초 유스올림픽 피겨 금
’포스트 김연아’ 유영, 종합선수권대회도 3연패

동영상시청 도움말

[앵커]
피겨 여자 싱글의 기대주로 떠오른 유영 선수가 주특기인 트리플 악셀을 앞세워 유스올림픽에서 금메달을 따냈는데요.

이 대회에서 한국 피겨 선수가 금메달을 따낸 건 유영이 처음입니다.

최두희 기자입니다.

[기자]
유영은 공중 3회전 반을 도는 고난도 점프 기술인 트리플 악셀을 깔끔하게 성공하며 순조롭게 출발했습니다.

남은 점프와 연기도 안정감 있게 잘 소화해 내며 제 실력을 뽐냈습니다.

프리스케이팅에서 유영이 받은 총점은 140.49점.

최종 합계는 214점으로 200.03점에 그친 경쟁자 러시아의 크세니아 시니치나를 여유롭게 제치고 정상에 올랐습니다.

지난 2012년부터 시작돼 올해로 3회째를 맞은 유스올림픽에서 우리 피겨 선수가 금메달을 딴 건 이번이 처음입니다.

앞서 유영은 지난 2016년 종합선수권대회에서 김연아의 기록을 깨고 최연소 우승을 차지하며 혜성처럼 등장했습니다.

이후에도 '포스트 김연아'로 주목받으며 지난 5일 막을 내린 국내 종합선수권대회에서도 3연패를 달성했습니다.

이제 동계유스올림픽 금메달마저 거머쥔 유영은 세계 최고의 시니어 선수들과도 기량 대결을 앞두고 있습니다.

다음 달 서울에서 열리는 4대륙선수권대회와 3월 캐나다 몬트리올에서 열리는 세계선수권대회에 모두 출전해 다시 한번 시상대 가장 높은 자리에 도전합니다.

YTN 최두희[dh0226@ytn.co.kr]입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