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전창진 KCC 감독, 4년 만에 공식 복귀전서 패배

실시간 주요뉴스

스포츠

전창진 KCC 감독, 4년 만에 공식 복귀전서 패배

2019년 09월 17일 21시 23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프로농구 전주 KCC의 전창진 감독이 4년 만에 공식 복귀전을 치렀습니다.

전창진 감독은 마카오에서 개막한 동아시아 슈퍼리그 첫 경기에서 주축 선수들의 부상 공백을 메우지 못하고 중국의 저장 라이온스에 67 대 88로 크게 졌습니다.

앞서 열린 경기에서는 SK가 26득점 14리바운드를 기록한 새 외국인선수 워니의 활약을 앞세워 필리핀의 블랙워터 팀을 93 대 77로 이겼습니다.

이번 대회에는 우리나라의 KCC와 SK를 포함해 아시아 네 나라에서 12팀이 참가합니다.

허재원 [hooah@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