쯔양 "전 남자친구가 4년간 폭행·협박...40억 뜯겨"

쯔양 "전 남자친구가 4년간 폭행·협박...40억 뜯겨"

2024.07.11. 오전 10:21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AD
1천만 명 넘는 구독자를 보유한 먹방 유튜버 '쯔양'이 전 남자친구에게 지속적인 폭행과 협박을 당했고, 40억 원에 달하는 돈을 뜯겼다고 주장했습니다.

쯔양은 오늘(11일) 새벽 진행한 라이브 방송에서 과거 대학 휴학 도중 만난 전 남자친구 A 씨가 불법촬영 영상을 유포하겠다고 협박하고, 자신을 폭행했었다고 밝혔습니다.

이어 A 씨가 자신이 일하던 술집으로 데려가 강제로 일하게 했다며, A 씨의 협박에 방송을 시작해 거의 매일 맞으며 방송했었다고 털어놓았습니다.

또 A 씨가 소속사를 만들어 불공정계약을 맺었고, 이조차 지키지 않아 유튜브 광고 수익도 받지 못했다고 말했습니다.

쯔양의 법률대리인은 받지 못한 정산금이 최소 40억 원에 달한다면서, A 씨의 폭행 당시 상황이 담긴 녹취와 상해 증거사진 등을 공개하기도 했습니다.

다만 고소장을 내 사건이 진행되던 중 A 씨가 극단적 선택으로 사망해 사건은 공소권 없음으로 종결됐다고 설명했습니다.


YTN 이경국 (leekk0428@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2024 YTN 서울투어마라톤 (2024년 10월 5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