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TS RM·뷔 각각 입대...지민·정국은 동반 입대

BTS RM·뷔 각각 입대...지민·정국은 동반 입대

2023.12.05. 오전 10:32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AD
그룹 방탄소년단(BTS)의 RM과 뷔, 지민과 정국이 오는 11일과 12일 각각 육군 현역으로 입대하는 것으로 알려진 가운데 소속사가 팬들의 방문을 자제해 달라고 당부했습니다.

소속사 빅히트뮤직은 오늘 오전 팬 커뮤니티 플랫폼 위버스에 "RM과 뷔는 각각의 절차에 따라 입대할 예정이고, 지민과 정국은 동반 입대할 예정"이라며 "신병교육대 입소 당일 별도의 공식 행사는 없다"고 공지했습니다.

빅히트뮤직은 "현장 혼잡에 따른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팬 여러분께서는 현장 방문을 삼가시기를 당부드린다"며 "RM, 지민, 뷔, 정국을 향한 따뜻한 배웅과 격려는 마음으로만 해 달라"고 부탁했습니다.

방탄소년단은 이로써 지난해 12월 맏형 진을 시작으로 멤버 전원이 병역 의무를 이행하게 됐습니다.

이달 입대하는 네 멤버의 전역 예정일은 오는 2025년 6월입니다.

방탄소년단 멤버들과 소속사는 오는 2025년 팀 활동 재개를 희망하고 있습니다.


YTN 김잔디 (jandi@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