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11월 'DMZ 국제 음악제'...클래식 젊은 거장 한 자리에

실시간 주요뉴스

인류애와 평화를 주제로 클래식 젊은 거장들이 함께하는 'DMZ 오픈 국제음악제'가 오는 11월 열립니다.

경기도와 경기관광공사는 오는 11월 4일부터 11일까지 일주일 동안 고양 아람누리 아람음악당에서 '제1회 DMZ오픈 국제음악제'를 개최한다고 밝혔습니다.

이번 공연의 개막식은 로비츠 국제 피아노 콩쿠르에서 1위를 한 로만 페데리코가 무대에 오르고, 폐막공연에는 정명훈 지휘자가 이끄는 KBS교향악단과 아시아 남성 최초 퀸 엘리자베스 콩쿠르에서 우승한 바리톤 김태한, 윤이상 콩쿠르 우승자인 첼리스트 한재민이 출연할 예정입니다.

특히, 과거 미군 부대로 사용되던 민간인 통제 구역의 캠프 그리브스 탄약고 전시관에서도 음악회가 열리고, 음악과 평화를 주제로 한 토크 콘서트 형식의 심포지엄도 진행될 예정입니다.

이번 음악제의 총기획을 맡은 피아니스트 임미정 예술감독은 음악이 DMZ의 어두운 역사를 넘어서 인류애와 평화에 기여하길 바란다며, 최근 국제 콩쿠르에서 수상한 젊은 거장들과 함께해 뜻깊다고 밝혔습니다.


YTN 차정윤 (jycha@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