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바이올리니스트 진예영, 마이클 힐 국제 콩쿠르 우승

실시간 주요뉴스

바이올리니스트 진예영 씨가 뉴질랜드에서 열린 '2023 마이클 힐 국제 바이올린 콩쿠르 결선'에서 우승을 차지했습니다.

금호문화재단은 현지 시각 10일까지 뉴질랜드 퀸즈타운과 오클랜드에서 열린 '마이클 힐 국제 바이올린 콩쿠르'에서 금호영재 출신 바이올리니스트 진예영 씨가 1위와 실내악 특별상 등 2개 부문 특별상을 수상했다고 전했습니다.

진 씨는 1위 상금으로 4만 뉴질랜드달러, 우리 돈 약 3천만 원을 받고, 뉴질랜드 체임버 뮤직, 오클랜드 필하모니아 오케스트라와 함께 우승자 투어를 하게 됩니다.

진 씨는 스털버그 국제 현악 콩쿠르 준우승, 뉴욕 서머 뮤직 페스티벌 콩쿠르에서 우승을 차지했고, 현재 리 린과 이츠하크 펄먼 사사로, 줄리어드 음악원 학사 과정에 재학 중입니다.

마이클 힐 국제 바이올린 콩쿠르는 만18∼28세의 젊은 연주자를 대상으로 하는 대회로, 2001년부터 격년으로 열리고 있습니다.



YTN 이교준 (kyojoon@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