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희나 '알사탕', 이탈리아 최고 아동 문학상 수상

백희나 '알사탕', 이탈리아 최고 아동 문학상 수상

2023.06.01. 오전 11:39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AD
'구름빵' 작가로 알려진 백희나 작가의 그림책 '알사탕'이 이탈리아의 대표 아동 문학상인 프레미오 안데르센상 시상식에서 올해의 책으로 선정됐습니다.

출판계에 따르면 '알사탕'은 지난달 27일 이탈리아 제노바 두칼레궁에서 열린 2023 프레미오 안데르센 상 시상식에서 수퍼프레미오 안데르센- 괄티에로 샤피로 추모상을 받았습니다.

'수퍼프레미오 안데르센' 상은 부문별 최고의 책을 놓고 심사위원 전원의 투표를 통해 올해 이탈리아에서 출판된 최고의 아동책 한 권에 주는 상입니다.

이 상에는 프레미오 안데르센상을 제정한 이탈리아의 삽화가이자 출판인 괄티에로 샤피노를 추모해 그의 이름이 뒤에 붙었습니다.

그림책 '알사탕'은 주인공인 꼬마 동동이가 알사탕을 먹자 원래는 들을 수 없었던 마음의 소리가 들리게 된 이야기를 담은 그림책으로 국내에서는 2017년 처음 출간됐습니다.

백희나 작가는 이달 22일부터 10월까지 예술의전당 한가람디자인미술관에서 그림책 전시도 열 예정입니다.




YTN 차정윤 (jycha@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당.점.사 - 당신의 점심을 사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