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제주 '빛의 벙커' 이어 서울 '빛의 시어터' 개관...클림트 전시

실시간 주요뉴스

제주 '빛의 벙커' 이어 서울 '빛의 시어터' 개관...클림트 전시
몰입형 예술 전시장인 제주 '빛의 벙커'에 이어 서울 광장동 그랜드 워커힐호텔에 '빛의 시어터'가 내일(27일) 개관합니다.

첫 전시는 '구스타프 클림트, 골드 인 모션(Gustav Klimt, Gold in Motion)'으로 오스트리아 미술가 클림트의 작품을 높이 21m, 1천 평 규모 공간에 40분간 선보입니다.

클림트의 대표작 '키스'(1908)와 '유디트'(Judith, 1901), '생명의 나무'(1905∼09) 등과 함께 한스 마카르트, 오토 바그너, 에곤 쉴레 등의 작품도 볼 수 있습니다.

프랑스 누보 레알리즘 거장 이브 클랭의 작품도 10분간 고화질 영상으로 투사됩니다.

현대 미디어 아트 작품을 감상하는 별도의 '스튜디오'도 마련됐습니다.

티모넷은 몰입형 예술전시 두 번째 프로젝트로 '빛의 벙커'에 이어 '빛의 시어터'를 선택했고, 이탈리아 출신의 지안프랑코 이아누치가 연출을 맡았습디다.



YTN 김태현 (kimth@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