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속보] '오징어 게임' 오영수, 골든글로브 TV 부문 남우조연상

실시간 주요뉴스

우리나라 드라마 '오징어 게임'에 출연한 배우 오영수가 제79회 골든글로브 시상식에서 TV 드라마 부문 남우조연상을 받았습니다.

골든글로브에서 우리나라 배우가 상을 받은 건 이번이 처음입니다.

한국계 배우인 샌드라 오와 이콰피니가 각각 TV 드라마와 뮤지컬 부문에서 여우주연상을 받았지만, 한국인 배우는 오영수가 처음입니다.

남우주연상 후보에 오른 이정재의 수상 여부는 아직 발표되지 않았습니다.

'오징어 게임'은 작품상 후보에도 올라 있어 더 많은 트로피를 받을 가능성도 있습니다.

영화와 TV 두 개 부문으로 나눠 수상하는 골든글로브는 언어장벽이 높아 보수적이라는 평가를 받아 왔습니다.

앞서 영화 '기생충'과 '미나리' 역시 영어 대사가 절반에 미치지 못한다는 이유로 작품상과 배우상 후보에 오르지 못했고 '외국어 영화상'을 받는 데 만족해야 했습니다.

골든글로브는 백인 위주의 회원 구성과 성차별 논란, 부정부패 의혹이 불거지면서 올해는 할리우드 영화계의 보이콧이 잇따랐습니다.

'오징어 게임'의 황동혁 감독과 배우 이정재와 오영수 역시 시상식에 참석하지 않았습니다.



YTN 김혜은 (henism@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