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태연 "투기 아니야...억측 자제해 달라"

실시간 주요뉴스

태연 "투기 아니야...억측 자제해 달라"
그룹 소녀시대의 태연이 기획부동산 사기 사건 피해자로 거론된 데 대해 투기는 아니었다며 억측을 자제해 달라고 밝혔습니다.

태연은 자신의 SNS를 통해 "가족과 떨어져 살다 보니, 가족과 함께할 보금자리를 마련하는 게 꿈이었다"고 구매 이유를 설명했습니다.

태연은 상황을 지켜보고 있다며 "가족 동의하에 부모님 두 분이 직접 두 눈으로 확인하시고 결정한 것"이라며 "목적이 의도와는 다르게 비춰지는 것 같은데, 오해나 추측은 자제해 달라"고 강조했습니다.

앞서 태연은 경기도 하남시에서 이뤄진 2천5백억 원대 기획부동산 사기사건 피해자로 지목됐습니다.


YTN 김혜은 (henism@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