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오스카상' 윤여정, 조용한 귀국..."코로나19 상황 고려"

실시간 주요뉴스

문화

'오스카상' 윤여정, 조용한 귀국..."코로나19 상황 고려"

2021년 05월 08일 05시 59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미국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한국 배우 최초로 여우조연상을 받은 배우 윤여정이 오늘(8일) 귀국했습니다.

소속사 후크 엔터테인먼트는 "코로나19 상황이 엄중하다는 점을 고려해 윤여정과 의논 끝에 귀국 일정을 미리 공개하지 않기로 하고 공식적으로 소감을 듣는 자리도 마련하지 않았다"고 밝혔습니다.

또 "최대한 피해를 끼치고 싶지 않다는 배우의 의중을 헤아려 달라"면서 "컨디션을 회복하는 대로 말씀드릴 기회를 갖겠다"고 전했습니다.

앞서 온라인으로 '미나리' 100만 관객 감사 인사를 전한 윤여정은 "미국에서의 한 장면 한 장면을 잊지 못할 것 같다"며 "영화 '미나리'팀과 많은 분들에게 감사하다"고 소감을 전했습니다.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