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운보 김기창이 그린 '화난 도깨비' 누구?

실시간 주요뉴스

문화

운보 김기창이 그린 '화난 도깨비' 누구?

2021년 01월 25일 11시 21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운보 김기창이 그린 '화난 도깨비' 누구?
서울에서 큰 호응을 받은 국립현대미술관의 '박래현, 삼중통역자' 전시회가 내일(26일)부터 청주관에서 열립니다.

국립현대미술관은 이를 기념해 남편인 운보 김기창이 아내 박래현을 그린 이색적인 초상화, '화가 난 우향'을 공개합니다.

집안일을 마친 밤에야 작업에 몰두할 수 있었던 박래현을 김기창은 '부엉이'라고 불렀는데, 늘 깨어있어 예민할 수밖에 없었던 아내에 대한 예리하면서도 애정 어린 시선이 돋보이는 작품입니다.

청각장애를 지닌 유명 화가의 아내이자 네 자녀의 어머니, 예술가로서 박래현의 삼중의 삶을 압축적으로 전하고 있습니다.

청주는 박래현과 사별한 김기창이 '운보의 집'을 짓고 여생을 보낸 곳이자 운보 어머니의 고향입니다.

국립현대미술관 청주관 박래현전은 오는 5월 9일까지 열립니다.

이승은 [selee@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