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한국은행 머릿돌 이토 히로부미 친필 확인 위해 현장 조사"

실시간 주요뉴스

문화

"한국은행 머릿돌 이토 히로부미 친필 확인 위해 현장 조사"

2020년 10월 12일 15시 20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한국은행 머릿돌 이토 히로부미 친필 확인 위해 현장 조사"
문화재청이 조선총독부 초대 통감 이토 히로부미의 친필로 알려진 한국은행 옛 본관 머릿돌 글씨에 대해 현장 조사를 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정재숙 문화재청장은 오늘 국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의 국정감사에서 전용기 더불어민주당 의원의 관련 질의에 오는 26일 국회의 확인 감사 전까지 전문가와 현장 조사를 할 것이라고 답했습니다.

정재숙 청장은 이토 히로부미의 친필이라는 것이 확실해지면 한국은행에 알려주고, 한국은행이 철거하겠다고 하면 이후 서울시를 통해 문화재위원회에 올려 논의하겠다고 설명했습니다.

전용기 의원은 조선은행이 1918년 발간한 간행물에 이토 히로부미의 친필로 이 건물의 머릿돌이 만들어졌다는 설명이 있다며, 문화재청이 선제적으로 고증에 나서서 철거 등의 조치가 이뤄져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현재 화폐박물관으로 쓰이고 있는 옛 한국은행 본점은 1912년 설립된 건물로, 사적 280호입니다.

지난 2016년 민족문제연구소의 공론화로 이토 히로부미가 쓴 글씨라는 점이 알려졌습니다.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