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취재N팩트] 연예계 '부모 빚투' 폭로 확산..."연좌제"vs"책임 다해야"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8-11-28 13:01
앵커

거액을 빌린 뒤 잠적했다는 의혹을 받는 래퍼 마이크로닷 부모의 사건을 시작으로 과거 연예인들의 부모가 돈을 빌린 뒤 갚지 못했다는 폭로가 잇따르고 있습니다.

이른바 '부모 빚투' 폭로가 연예계를 뒤흔들고 있는 모양새입니다.

취재기자 연결합니다. 최두희 기자!

일단 '부모 빚투' 폭로 경과에 대해 좀 정리해 주시죠.

기자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을 중심으로 연예인들의 부모가 돈을 빌리고 갚지 않았다는 폭로가 줄을 잇고 있습니다.

시작은 래퍼 마이크로닷 부모의 사기 논란이었는데요.

이어 래퍼 도끼도 과거 어머니의 사기 의혹이 도마 위에 올랐습니다.

도끼의 어머니가 외환위기 직후 중학교 동창으로부터 천만 원을 빌린 뒤 잠적했다는 의혹이 한 매체를 통해 제기된 겁니다.

여기에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엔 1988년부터 비의 부모에게 모두 2천5백만 원을 빌려줬지만, 받지 못했다는 글이 올라오기도 했습니다.

여기에 걸그룹 마마무 멤버죠.

휘인 아버지가 2천만 원을 빌렸다가 갚지 않았다는 내용의 법원 판결문 등이 공개되기도 했습니다.

앵커

'부모 미투' 의혹에 대해 연예인들에 따라 대응 방식이 달랐다면서요?

기자

먼저, 가수 비 측은 고인이 되신 어머니에 관한 일이라며 피해자를 만나 원만히 해결하겠다는 조심스러운 입장을 보였습니다.

래퍼 도끼는 일단 SNS 개인 방송에 나와 민, 형사적으로 종결된 사건이라며 부인했는데요.

한 번 들어보겠습니다.

[도끼 / 래퍼 : (천만 원은) 내 한 달 밥값밖에 안 되는 돈인데. 그거 가지고 뭐, 그 당시에 그 돈을 빌리고 잠적해서 우리 삶이 나아졌겠어요? 그걸로 집도 구할 수도 없는데….]

하지만 비난이 커지자 도끼는 어머니의 채무 사실을 뒤늦게 알았다며 아들로서 도의적인 책임을 지고 피해자와 합의를 거쳐 변제를 약속했다고 전했습니다.

마마무의 휘인은 부모가 이혼한 이후 아버지와 떨어져 지냈다며 피해 사실을 접하고 당황스럽지만, 가족과 상의해 원만히 해결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앵커

연예계에 '부모 빚투' 폭로가 계속 확산하고 있는데 어떻게 봐야 할까요?

기자

일단 의혹이 제기됐다고 해서 해당 연예인이 잘못이라고 '마녀 사냥'식으로 무작정 몰아붙이는 건 위험하다는 지적이 적지 않습니다.

피해자라고 주장하는 이들에 의해 일방적으로 의혹만 제기됐을 뿐 아직 진위가 가려지지 않았기 때문인데요.

게다가, 법적으로도 부모의 빚을 자녀들이 갚아야 할 책임도 없습니다.

부모의 빚까지 상속받지 않는 이상 자녀가 부모의 빚을 갚을 의무는 없기 때문인데요.

이에 따라 일각에선 가족 구성원이라는 이유로 연예인에게 책임을 묻는 건 '현대판 연좌제'라며 과도하다는 지적도 나옵니다.

반면, 연예인은 대중의 관심을 받는 공인이기 때문에 사회적 책임을 다해야 한다는 시각도 있습니다.

다만 이번 의혹을 놓고 일부 연예인들의 대응 태도에 문제가 있다는 지적도 있습니다.

이에 따라 앞으로 유사 사태에 대해 연예인들의 신중한 대처는 물론, 대중의 적절한 자제도 필요해 보입니다.

지금까지 문화부에서 YTN 최두희[dh0226@ytn.co.kr]입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