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제천국제음악영화제, 6일간의 축제 폐막

실시간 주요뉴스

제천국제음악영화제가 엿새 동안의 일정을 모두 마치고 어제 폐막했습니다.

역대 최대 규모인 25개국 103편의 음악영화 출품으로 화제를 모았던 제천국제음악영화제가 6일간 축제의 막을 내렸습니다.

대상은 호주 출신 알란 힉스 감독의 '킵 온 키핑 온'이 차지했는데요.

전설의 재즈 뮤지션 '클락 테리'와 제자의 삶을 아름다운 재즈 선율에 담아낸 영화로, 음악 영화 최고상을 거머쥐기에 충분하다는 평가를 받았습니다.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