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누리호 첫 손님' 차세대소형위성 2호 순항...큐브위성 3기는 교신 시도

'누리호 첫 손님' 차세대소형위성 2호 순항...큐브위성 3기는 교신 시도

2023.05.26. 오후 4:57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차세대소형위성 2호, 양방향 교신 성공…정상 운영 중
어제 7시 58분 대전 지상국과 첫 교신…총 8차례 교신
자세 제어·배터리 충전 등 위성 기능 정상 작동 확인
3개월 초기 운영 거친 뒤 2년간 지구관측 임무 수행
AD
[앵커]
어제 누리호가 우주로 싣고간 차세대소형위성 2호가 양방향 교신에 성공했습니다.

차세대소형위성 2호를 포함해 총 8개의 위성 가운데 다섯 기는 지상에 신호를 보내왔지만, 큐브위성 3기는 아직 교신 시도 중입니다.

자세한 내용, 취재 기자 연결해 알아보겠습니다. 양훼영 기자!

이번 누리호의 주 탑재 위성인 차세대소형위성 2호가 양방향 교신에 완벽히 성공했다는 거죠?

[기자]
네, 그렇습니다.

누리호 주 탑재체인 차세대소형위성 2호가 양방향 교신에 성공해 정상 운영 중인 것이 확인됐습니다.

어제 오후 6시 24분 누리호에 실려 발사된 차세대소형위성 2호는 목표 궤도에 성공적으로 안착하는 모습은 이미 누리호 탑재 카메라를 통해 확인된 바 있는데요.

발사 약 40분 후인 어제 오후 7시 7분쯤 남극 세종기지에서 최초로 비콘 신호를 수신했고, 7시 58분쯤엔 대전 KAIST 인공위성연구소 지상국과 첫 교신에 이뤄진 뒤 오늘 새벽까지 7차례 추가 교신까지 성공한 겁니다.

그러니까 총 8번의 교신을 통해 차세대소형위성 2호가 정상적인 자세로 있는지, 태양전지판의 전력생성 기능이 제대로 작동하는지 등을 점검했는데요.

자세제어 기능은 물론 위성 배터리가 완전 충전 상태를 유지되는 등 모두 정상 작동하는 것을 확인했습니다.

차세대소형위성 2호는 앞으로 일주일 동안 위성 상태를 추가로 점검하면서 영상레이다 안테나 전개 등 자세 안정화 과정을 거치게 되고요.

발사 후 3개월까지 탑재체의 세부 기능점검을 모두 마친 뒤, 2년 동안 지구 관측 임무와 함께 국산화한 위성핵심기술 검증을 수행할 예정입니다.

[앵커]
차세대소형위성 2호는 정상 운영 중인 게 확인됐고요.

그럼 함께 올라간 큐브위성 7기는 어떤 상태인가요?

[기자]
큐브위성 7기 가운데 4기는 교신에 성공했지만, 3기는 아직입니다.

우선 천문연구원이 개발한 도요샛 큐브위성은 총 4기로 이뤄졌는데요.

이 중 1호기인 가람은 어젯밤 8시 3분에, 2호기 나래는 오늘 새벽 6시 40분쯤 위성 신호를 수신하는 데 성공했습니다.

하지만 3호기 다솔과 4호기 라온은 아직 위성 신호 교신에 성공하지 못한 상황입니다.

특히, 도요샛 3호기의 경우 누리호에 탑재된 카메라 사각지대에서 사출돼 사출 여부도 아직 확인되지 않은 상태인데요.

항우연 연구진이 도요샛 3호기 사출에 관해 발사체 움직임 데이터를 분석하고 있는데, 이 부분은 시간이 좀 더 걸릴 예정입니다.

천문연 연구진은 도요샛과의 교신을 계속해서 시도하면서 위성 상태를 파악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국내 산업체에서 개발한 큐브위성 3기 가운데 루미르가 개발한 큐브위성은 어제 오후 7시 53분쯤, 카이로스페이스가 개발한 큐브위성은 어젯밤 11시 7분쯤 비콘 신호를 수신했습니다.

하지만 져스텍이 개발한 큐브위성은 아직 비콘신호를 수신하지 못한 상황입니다.

큐브위성은 특성상 비콘 신호 수신은 물론 위성 교신까지 며칠이 걸리기도 하는 만큼 연구진은 앞으로 큐브위성 3기와의 교신 시도를 계속해 나갈 예정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지금까지 YTN 사이언스 양훼영입니다.



YTN 양훼영 (hwe@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YTN 프로그램 개편 기념 특별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