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속보] 누리호 "날씨 변수 없다"...비 내리지 않고 낙뢰·강풍 없어

실시간 주요뉴스

"날씨 변수 없다"…비 내리지 않고 낙뢰·강풍 없어
장마전선 제주도 부근 정체…우주센터에 비 내리지 않을 듯
내일 낙뢰 가능성 없고 바람도 약해…"발사에 지장 없어"
"지연되더라도 예비일인 22일과 23일 날씨 조건 양호"
[속보] 누리호 "날씨 변수 없다"...비 내리지 않고 낙뢰·강풍 없어
내일로 예정된 누리호 발사에 날씨 변수는 없을 것으로 보입니다.

기상청은 오늘 오전 발표한 장마 전망에서 장마전선이 내일까지 제주도 부근에 머물 것으로 보여 나로 우주센터에는 비가 내리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이에 따라 주변 지역에 낙뢰 가능성도 없고 바람도 초속 1~3m로 약하게 불어 누리호 발사에 영향을 줄 가능성은 희박해졌습니다.

만일 기술적인 문제가 발생해 발사가 지연되더라도 예비일인 22일과 23일까지는 우주센터에 비바람이 강하게 불 확률은 낮다고 기상청은 덧붙였습니다.



YTN 정혜윤 (jh0302@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